종합뉴스

은평구, 정부와 타 지자체 자치분권 정책사례 강좌 개최

오는 11일부터 4주간 매주 월요일 저녁 강좌 실시

(한국국정일보) 은평구(구청장 김미경)와 은평구 협치회의(공동의장 최승국)는 5월 11일부터 4주간 매주 월요일 저녁 7시에 구청 7층 대회의실에서 중앙정부와 지방자체단체들의 자치분권 정책사례를 공유하는 강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강좌는 4회 연강으로 구성되었으며, 행정안전부의 중앙정부 정책동향부터 시작하여, 서울시 중구청의 동정부 정책의 계획과 성과, 세종특별자치시의 주민자치회와 시민주권회의, 인천광역시의 인천형 주민자치회 모델을 순차적으로 학습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을 기획한 은평구 협치회의 동단위협치구조만들기 민관공동기획단은 마을단위의 주민주도적 협치기반을 구축하고, 동단위 주민자치분권의 장기 로드맵을 수립하여, 환경변화와 상관없이 일관된 자치분권 추진을 돕기 위해 결성된 민관협치 거버넌스이다. 이번 자치분권 정책강좌는 선진사례의 성과와 문제점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은평형 모델을 정립하기 위한 첫걸음이다.


은평구 관계자는 이번 강좌에 대해 “혁신적인 정책실험을 하고 있는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를 엄선하여 강좌를 개설하였다”며, “중앙의 정책방향과 조화를 이루고 비슷한 여건의 타 지자체 사례에서 교훈을 얻기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알아보는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다.”라고 취지를 밝혔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은평구]

포토



핫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