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제구 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치매선별검사 실시

(한국국정일보) 연제구 치매안심센터는 치매 걱정 없는 건강한 연제구 실현을 위해 지역 내 경로당, 노인복지관 등 유관기관 이용 어르신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치매선별검사를 실시한다.



센터의 전문 인력이 직접 복지관 등을 방문해 1단계 치매선별검사(MMSE-DS)를 실시하고, 치매예방 체조와 치매 바로알기 등 치매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치매선별검사를 통해 인지저하로 확인된 어르신에게는 2단계 진단검사(신경인지 검사 및 전문의 상담)를 거쳐 치매확진을 위해 3단계 협약병원에서의 감별검사(뇌 CT, 혈액검사)가 이루어진다.


검사를 받은 한 어르신은 “평소 걷는 것이 힘들어 멀리 나가는 것도 힘들고 치매검사도 몰랐었는데, 이렇게 집근처 경로당까지 찾아와서 검사를 해주니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만 60세 이상 연제구 주민이면 누구나 신분증을 가지고 연제구 치매안심센터에 방문하면 1년에 1회 치매선별검사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연제구 치매안심센터는 치매조기검진 뿐만 아니라 치매예방교실 및 인지강화교실, 치매환자를 위한 조호물품 지원,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배회가능 어르신을 위한 인식표 발급 등을 지원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연제구 치매안심센터(☎051-665-5460~8)로 문의하면 된다.


[뉴스출처 : 연제구청]

포토



핫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