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도봉구, ‘평화문화진지 개관 2주년 기념행사’ 개최

평화문화진지 입주 작가 7인의 프리뷰 전시도 진행 예정

(한국국정일보)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오는 11월 2일부터 3일까지 평화문화진지(도봉구 마들로 932) 일대에서 ‘평화문화진지 개관 2주년 기념행사-평화, 청춘의 노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평화문화진지는 2017년 10월 개관하여 공연, 전시, 포럼, 시민참여, 마켓 등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매년 약 6만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고 있다.


도봉문화재단이 주관하는 ‘평화문화진지 개관2주년 기념행사’에는 40여개 문화예술단체와 협력해 ‘평화, 청춘의 노래’란 주제로 다양한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공연으로는 △영국 에딘버러 페스티벌에서 인정받은 ‘극단 하땅세’의 [거인이야기], [오버코트] △‘짙은국악난다’의 [신명난다] △‘거문고 앙상블 마리’ [거문고앙상블 마리 콘서트] △생명·평화·통일 등을 주제로 가수 홍순관 [어떤바람] 등의 공연이 진행된다. 이뿐 아니라, △평화문화진지 3기 입주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이헌재앤컴퍼니’의 [내 삶에 ( ) 살고 있다] 프로젝트는 평화문화진지 일대에서 이동형 공연으로 진행된다.


또한, 11월 17일(월요일 휴관)까지 평화문화진지 평화동에서는 3기 입주작가 프리뷰 전시가 진행되어 입주작가·단체 7명(팀)이 평화문화진지에서 작업한 창의적이고 신선한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한편, 오는 11월 9일에는 대결과 분단의 상징에서 화합과 조화의 장으로 탈바꿈한 의미있는 공간인 평화문화진지에서 ‘서울평화축제’가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도봉문화재단 홈페이지(www.dbfac.or.kr)와 평화문화진지 홈페이지(http://culturebunker.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