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서울시, 총 1천명에 주말‘가족 스케이팅 교실’…참가자 모집

8.31(토)~9.8(일), 매주 주말(총 4회) 목동 아이스링크장에서 가족 스케이팅 교실

(한국국정일보) 무더위에 지친 여름, 가족과 함께 시원한 실내 아이스링크장에서 스트레스를 확 날려보는 건 어떨까. 서울시와 서울시체육회는 여름방학을 맞아, 초등학생 이상 자녀를 둔 가족을 대상으로 ‘가족 스케이팅 교실’을 운영한다. 운영기간은 8월 31일(토)부터 9월 8일(일)까지이며, 매주 주말(토.일, 총 4회) 목동 아이스링크장에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가족 스케이팅 교실’은 대표적인 동계 스포츠 종목인 스케이팅을 가족과 함께 체험하면서, 건강과 행복지수를 모두 높일 수 있는 여가 스포츠 프로그램이다.


대상은 초등학생 이상 자녀를 둔 서울시 거주 가족이며, 회당 250명씩 총 1,000명이 참가할 수 있다. 신청은 8월 6일(화)부터 8월 12일(월)까지 서울시체육회 홈페이지(www.seoulsports.or.kr)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참가자는 전산추첨으로 공정하게 선정되며, 선정결과는 개별 문자메시지로 안내된다.


조당 15명씩 수준별(초급.중급)로 편성되며, 참가비(1인당 1만원)는 기념품, 간식 등으로 전액 환원된다. 9시 30분부터 10시까지는 참가자 등록 및 일정 안내, 10시부터 13시까지는 기초이론과 안전교육, 실기교육 및 자유 스케이팅 순으로 진행된다.


기타 가족 스케이팅 교실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서울시체육회(02-490-2768)로 하면 된다.


조성호 서울시 체육진흥과장은 “가족 스케이팅 교실은 무더운 여름, 대표적 겨울 스포츠인 스케이팅을 체험하는 이한치열 힐링 프로그램”이라면서, “가족과 함께 더위도 식히고 건강도 챙기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