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버리는 ‘긴고랑 야외 영화제’

8월 9일부터 30일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야외영화제 개최

(한국국정일보)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9일부터 30일까지 매주 금요일 중곡동 긴고랑 공원에서 ‘긴고랑 마을 영화제’를 개최한다.



이번 영화제는 용마산과 아차산 사이에 위치한 중곡4동의 지역적 특색을 살려 여름밤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영화를 즐길 수 있는 마을 축제로, 중곡4동 마을 계획단이 직접 기획하고 추진한 주민 주도형 사업이다.


긴고랑 야외 영화제는 8월 한 달간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30분에 진행될 예정이며, 우천시 상영은 취소된다. 영화는 ▲드래곤 길들이기 ▲말모이 ▲그린북 ▲위대한 쇼맨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제는 마을 주민을 포함한 참여 희망자 누구나 영화제를 즐길 수 있으며 개인 돗자리는 필수로 가져와야 된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번 축제는 중곡4동의 지역적 특색을 잘 살린 마을 축제로 주민들의 화합을 이끌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더위에 지친 주민들이 시원한 장소에서 바람을 맞으며 편히 영화를 감상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