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서울시, 토크콘서트.서포터즈…<제1회 서울국악축제> 참여자 모집

서포터즈 ‘악(樂)동이’도 모집 중…자원봉사시간, 기념품 등 지원 예정

(한국국정일보) 서울시는 9월 한 달간, 서울광장, 북촌 일대, 남산 등 도심 곳곳에서 국악의 참맛을 느낄 수 있는 <제1회 서울국악축제>를 개최한다. ‘시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으며, 8월부터 각 프로그램별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모집 중인 참여자는 국악을 전공하는 청소년·대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국악 토크콘서트>의 주제 발표자, 국악에 얽힌 사연을 읽어주는 <국악으로 이모저모>의 사연, 축제를 함께 만들어갈 홍보 서포터즈 ‘악(樂)동이’ 등이 있다.


9월 23일(월),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는 우리 국악의 새로운 길을 모색하는 ‘국악 토크콘서트-서울 국악로드 2050’의 주제 발표자를 모집한다. 국악을 전공하는 청소년-대학생이 주인공이 되어 5분이라는 제한된 시간 동안 <국악이 나아갈 길>, <30년 후, 나의 국악은?> 등을 주제로 자신의 고민 또는 연구하고 있는 내용을 발표하고, 발표 내용에 부합하는 짧은 공연도 선보일 수 있다.


발표 내용에 대한 전문가들의 멘토링을 통해 미래의 모습을 구체적으로 그려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또한, 서울시는 발표된 주제 가운데 정책화가 가능한 내용에 대해서 예산에 반영하여 사업을 추진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국악 토크콘서트’에 참여를 원하는 학생들은 8월 5일(월)~9월 4일(수),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신청서와 자기소개 및 간략한 발표내용 소개 영상을 제출하면 된다. 신청자들이 제출한 영상 등 신청서류를 바탕으로 심사를 거쳐 결선에 진출할 7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발표자 참가 신청은 본인 확인이 가능한 소개영상(3분 내외)을 유튜브(www.youtube.com)에 미등록으로 업로드 한 후, <국악 토크콘서트> 접수 게시판에서 유튜브 링크, 성명, 연락처, 이메일, 발표 내용 등을 기재하여 등록해야 한다.


예선 심사 결과는 9월 9일(월)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며, 참가자에게는 소정의 참가비를 지급할 예정이다.


9월 14일(토), 서울광장 메인무대에서는 국악에 관한 궁금증을 풀어주는 ‘국악으로 이모저모’가 진행된다. 평소 국악에 대해 궁금했던 점이나 국악에 얽힌 사연을 홈페이지에 등록하면, 행사 당일 국악 전문가의 해설과 함께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이 멋진 연주를 들려줄 계획이다.


8월 5일(월)~8월 31일(토), 서울국악축제 홈페이지에 궁금증과 사연을 남기면 해설과 공연을 통해 해답을 제시할 것이다.


또한 <제1회 서울국악축제>를 함께 만들어갈 서포터즈 ‘악(樂)동이’ 30명도 오는 8월 14일(수)까지 모집하고 있다. 축제의 홍보와 시민들의 국악체험을 돕는 악동이는 개인 소셜미디어(SNS) 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거나 국악을 전공으로 하는 사람이라면 지원 가능하다.


‘악동이’는 블로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개인 SNS를 통해 축제를 홍보하거나, 서울광장에 마련될 체험부스에서 시민들의 국악기 체험을 돕는 역할이다.


최종 선발된 ‘악동이’에게는 자원봉사시간 인정은 물론, 기념품과 소정의 활동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9월 14일(토)~15일(일) 양일간, 서울광장 메인행사에 함께 할 국악동호회 5개 팀을 모집 중이다. 동호회를 알릴 수 있는 홍보부스와 메인공연 중간 오픈 스테이지 무대에 오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국악축제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8월 30일(금)까지 신청하면 된다.


프로그램별 참가자 모집 등 <제1회 서울국악축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국악축제 홈페이지(www.seoulgugak.com)’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축제 사무국(070-7462-1108)으로 연락하면 된다.


김인숙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서울 국악축제>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많은 시민들이 축제에 참여하여 9월 한 달간 국악의 깊은 맛을 느껴볼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서울시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