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매니페스토 시민참여.마을자치 우수상 수상

2019 전국 기초단체장 우수사례 경진대회 … 강남형 공동체문화 활성화사업 높은 평가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 24~25일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주최로 열린 ‘2019 전국 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시민참여.마을자치’ 분야 우수상을 수상했다.


공약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알리기 위해 개최된 이번 경진대회에는 전국 147개 지자체에서 343개 사례를 응모했다. 실천본부는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176개 사례 중 본선 경연을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구는 ‘기분 좋은 변화, 마을공동체 민.관 공존의 시대를 여는 품격 있는 강남’을 소개했다. 민선7기 출범과 함께 추진한 마을공동체 주민공모사업, 동단위 시민참여예산사업, ‘안녕하세요 내가 먼저’ 캠페인 등 강남형 공동체문화 활성화사업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마을공동체 주민공모사업에 참여 중인 ‘DOGOK 행복마을만들기팀’ 사례가 눈에 띈다. ‘화단가꾸기’ 추진 중 같은 공간에 쉼터를 원하는 주민들과 갈등을 빚었으나, 두 모임의 당사자들이 일부 공간을 쉼터로 활용하는 중재안을 만들어내며 주민 스스로 문제를 풀어냈다.


정 구청장은 “올해는 ‘모두가 행복한 도시, 강남’ 조성을 위한 마을공동체 사업 원년의 해”라며 “구민이 주도적으로 마을의 문제를 찾아내고 자체적으로 갈등을 해소하는 공감행정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 4월 매니페스토실천본부의 민선7기 기초단체장 공약실천계획서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인 SA등급을 받는 등 공약 추진에 두드러진 성과를 보이고 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