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의회외교포럼 출범식 참석

“의회외교 제도적 정비 마무리 돼, 이제는 나아갈 때”

문희상 국회의장은 국회 사랑재에서 열린 「의회외교포럼 출범식」에 참석했다.

 

문 의장은 12개의 국가별·지역별 의회외교포럼 회장을 맡은 15명의 중진의원(명단 별첨)들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향후 적극적인 활동을 당부했다.



문 의장은 “신뢰받는 국회, 일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일까 생각을 많이 했다. 그 중 하나가 의회외교포럼이다”면서 “의회외교의 기본 틀을 다지고 싶다. 여기 계신 한분 한분의 노력이 있어야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의장은 “그동안 의회외교의 외유성 논란을 차단하고 국민의 신뢰를 높이기 위해, ‘의회외교활동자문위원회’를 구성하여 비용과 일정을 꼼꼼히 검토하고, 공개하도록 했다”면서 “드디어 이런 제도적 정비들이 마무리 됐다. 이제는 나아갈 때다. 경험이 많은 각 포럼 회장님들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