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국회의원 매주 동서양 고전 공부"

국회의원 40명과 국장급 이상 국회공무원 38명 등 78명 신청

국회사무처(사무총장 김성곤)는 ‘동서양 고전과 만나는 행복한 아침’이라는 부제로, 10일(목)부터 19일(목)까지 매주 목요일 아침 제7기 국회 최고위 인문학과정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5월 10일(오전 7시 30분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 신정근(성균관대 유학동양학과)교수의 ‘논어’강의를 시작으로 동양과 서양의 고전, ‘열하일기’, ‘목민심서’ 등 한국 고전에 대한 강의까지 총 8회로 구성된다.



동서양 고전에 담긴 위대한 사상가들의 인문학적 성찰을 함께 음미하는 시간을 통하여 궁극적으로 인간을 이해하고 포용하며 사랑하기에 이르는 길을 찾아가는 이번 여정에는 현재(5월 8일 18시)까지 국회의원 40명과 국장급 이상 국회공무원 38명 등 78명이 신청했다.



국회 최고위과정은 국내 석학들의 강의를 통하여 국회의원의 입법활동 역량을 제고하기 위하여 2011년에 인문학과정을 시작으로 총 18개 과정이 개설된 바 있고, 현재까지 국회의원 200명, 국회 고위공무원 241명 등 총 441명이 수료했다.

포토



핫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