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네트워크

울주군보건소,'폭염대응 취약계층 방문건강관리 강화'

홀몸 어르신 및 거동불편자 집중관리

 

(한국국정일보) 울산 울주군보건소는 8월 초부터 6명의 보건소 방문간호사들이 홀로 거주하는 어르신 등 건강취약계층 3,100가구를 대상으로 여름철 폭염 대비 건강관리를 위해 방문건강관리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방문간호사들은 대상자 가정에 직접 방문해 기초건강검사(혈압, 혈당 등)를 통한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폭염, 호우, 코로나19 및 식중독 예방수칙 등 여름철 건강관리법을 교육한다.


아울러 보건소는 전화 상담을 통한 폭염예방 교육 및 안부 확인도 시행하고 있으며, 무더위 쉼터 이용정보 제공 등 폭염예방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폭염 시에는 수분을 자주 섭취하고, 가장 더운 낮 시간대(낮12시~오후5시)에는 외부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으며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노년층, 만성질환자는 어지러움과 탈진, 두통, 구토 등 이상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119에 도움을 요청하는 등 응급상황 대처 방법과 건강관리 교육을 더위가 잦아드는 9월 말까지 지속적으로 시행하여 건강취약계층의 폭염대비 건강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뉴스출처 : 울주군보건소]

포토



핫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