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지역 혁신산업 발굴·기획 지원해

지역 연구자 간 상생협력 및 전략산업 중심 혁신 아이디어 발굴, 기획지원으로 지역산업 혁신 도모

URL복사

 

(한국국정일보) 부산시와 부산산업과학혁신원은 「2021년 제1차 대외협력기획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 혁신사업 발굴·기획을 통해 4차 산업혁명 미래기술 대응 산업혁신을 도모하고 산업경쟁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부산소재 중견·중소기업, 공공연구기관, 대학, 병원 등이다.


올해는 ▲지역수요기반형(혁신기관 컨소시엄 구성을 통한 기획)과 ▲현장수요맞춤형(R&D수요 기업, 컨설팅 기업 연계)의 2가지 유형에 총 10개 과제 내외를 선정해 지원한다.


특히, 지난해와 달리 ▲공모유형별로 각각 접수하던 것을 통합 공고하고 ▲공모 시기를 상반기 3회로 정례화 한 것이다. 이로써, 지원 시기를 놓친 지역 혁신기관의 추가 사업참여가 가능하게 되었다.


한편, 시와 BISTEP은 7대 전략산업* 기반 산업구조 고도화와 신산업 육성을 위한 맞춤형 연구개발(R&D) 사업기획을 통해, 정부 연구개발사업 유치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지난해 기획지원을 통해 총 10개 사업 총사업비 1,777억 원(국비 1,412억 원)의 정부 연구개발(R&D) 사업 유치성과를 올린 바 있다.


이병진 시장 권한대행은“올해 정부 연구개발(R&D) 예산이 전년(24.2조 원) 보다 13.1% 증가한 27.4조 원으로 증가하였고, 특히 코로나19 이후 비대면․디지털 경제로의 전환 등 연구개발의 중요성이 높아졌다.”라며,“지역 혁신기관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뉴스출처 : 부산시]

포토



핫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