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 제품·입찰 정보 등 ‘철도 비즈’ 플랫폼 오픈

URL복사

국토교통부와 국가철도공단은 스마트 철도산업 플랫폼인 ‘철도 비즈(Biz)’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철도 비즈는 철도 운영기관에 철도 관련 혁신기술과 제품 관련 구매정보를 제공하고, 철도 기술·제품 관련 기업에는 수요처 입찰 정보 등을 제공해 판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돕는 플랫폼이다.


기존 철도산업정보센터 내 흩어져 있던 철도산업 지원 기능을 모으고 신규 기능을 추가해 구축했다.

‘철도 Biz’ 플랫폼 메인화면.
‘철도 Biz’ 플랫폼 메인화면.

그동안은 AI, IoT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제품·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공급)과 제품·기술을 구매하고자 하는 철도운영기관(수요)간 정보 부족으로 우수한 혁신제품 등이 시장에 진출해 현장에 활용되기까지 애로사항이 많았다.


철도 비즈를 통해 관련 기업은 각종 혁신 기술·제품 및 아이디어를 운영기관에 제안하고 운영기관은 필요한 제품과 기술을 공모해 구매·활용할 수 있게 된다.


이 밖에 특허 및 기술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제품홍보, 공동구매 수요조사, 철도 규제개선 건의 등의 기능도 지원한다.


강희업 국토부 철도안전정책관은 “철도 비즈 구축으로 중소·벤처기업이 보유한 우수한 제품과 기술이 철도 현장에 활용되고 철도 산업이 보다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보다 많은 철도 관련 기업과 철도운영기관이 플랫폼을 방문하고 관심을 가져달라”고 요청했다.

포토



핫이슈

더보기


배너